본문 바로가기

칭찬해주세요

  1. 현장! 소통24시
  2. 칭찬해주세요
제목
한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걸 경험하게 해줘서 감사합니다
작성자
양승철
등록일
2020-03-20
조회
280
글내용
코로나가 대구시 확산시부터 일반인들은 대부분 자택에서 격리 아닌 격리중었습니다. 그러다가 본의 아니게 지금 확진자나 격리자들은 긴 기간 격리로 인하여 말도 못하게 힘들어하고 있습니다. 가족이 뿔뿔이 흩어지고 못보고 격리되어 너무 힘들어합니다..
확진자는 각 병원마다 생활치료센터마다 다른 기준 다른 시설 다른 생활을 하고 있는데 병원의 경우 4인실 청소도 안되고 청소도구도 없으며 샤워조차 못합니다. 개돼지 취급도 아니고..
심지어 TV조차 없고 창가 아니면 햇빛조차 볼 수 없습니다. 이건 인권침해입니다.
환자도 사람처럼 살 권리가 있습니다. 가볍게라도 바깥공기는 쐬어야 합니다. 코로나로 죽는것 보다 정신병으로 죽을 것 같은 심정을 봐 주셔야 합니다.
그리고 코로나로 인한 증상의 경중에 따라 추가검사를 신속히 실시하여 빠른 퇴원 조치가 필요합니다.
접촉자 격리자에게도 검사를 통해 음성시 해제 기준을 마련하던지 격리완화 조치가 필요하다 보여집니다.
이런 엄격한 기준도 좋지만 이럴 경우 주변인에게 민폐를 끼치지 않기 위해 자꾸 감추려고하고 숨기려할 것입니다.
코로나 확진받아도 격리되어도 구속생활이 아니다라는 걸 보여줘야 합니다.
빨리 치료하여 빨리 낫게 해줘야 확산을 종식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이렇게 한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나라에서 이렇게 대접받으며 살고 있으니 전부 감사한 마음뿐이겠죠~
역병 걸린 국민은 개돼지 취급하면 됩니다~
대통령 만세! 대구시장 만세!

 

현재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
담당부서
자치행정국 > 총무과
담당자
이정아
전화번호
053-803-2005
최근수정일
2019.03.06